서브컨덴츠 시작

불자의자세

차수, 합장, 좌선과 앉는 자세 등 불자의 자세

불자의 자세
차수
도량에서는 서 있거나 걸을 때 차수를 한다.
차수는 '손을 어긋나게 마주 잡는다'는 뜻으로 왼손의 손등을 오른손으로 가볍게 잡는 자세다.
서 있을 때는 차수한 손을 아랫배 부분에 자연스럽게 가져다 대고, 앉아 있을 때는 손을 모은 채로 무릎 위에 단전히 올려 놓으면 된다.
합장
합장은 부처님께 예를 올리는 가장 기본적인 자세이며, 자신이 불자임을 나타내는 인사법이기도 하다. 두 손바닥을 마주대서 합하는 것을 합장이라고 하는데, 마주 닿은 손바닥과 손가락사이가 잘 모아지도록 한다. 두 손을 모아 마주하는 것은 마음을 모은다는 뜻이며, 나아가 나와 남이 둘이 아니라 하나의 진리로 합쳐진 한 생명이라는 뜻을 담고 있다.
차수

<기본자세>
좌선자세는 앉아서 참선 할때의 기본자세를 말한다.
오랫동안 앉아서 수행 할 수 있는 매우 안정적인 자세이기 때문이다.
좌선자세에는 결가부좌와 반가부좌가 있다. 허리를 반듯하게 펴고 부처님처럼 다리를 X자로 안아 있는 모습이 결가부좌이고, 반가부좌는 일상적으로 다리를 꼬고 앉아 있도, 허리를 반듯하게 편 자세다.


<반가부좌>

<결과부좌>